‘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위한’ 2019 부산광역권 일자리박람회 성료

지역 우수기업 130여 곳 참여해 1차 합격자 1269명 뽑아

서진혁 기자 | 기사입력 2019/06/05 [08:41]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위한’ 2019 부산광역권 일자리박람회 성료

지역 우수기업 130여 곳 참여해 1차 합격자 1269명 뽑아

서진혁 기자 | 입력 : 2019/06/05 [08:41]

▲ 2019 부산광역권 일자리박람회 모습.     © 부산시

 

 

부산시는 지난 30일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지역 우수 중소·중견기업과 지역 구직자들의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를 위한 ‘2019 부산광역권 일자리박람회를 성황리에 종료했다고 5일 밝혔다.

 

부산시와 BNK부산은행이 공동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부산은행, 아성다이소, 윌로펌프, 농심부산공장을 비롯해 신발산업 대표기업인 삼덕통상, 창신INC, 지비라이트 등 지역 우수기업 130여 곳이 참여했으며, 방문인원 8300여 명, 현장면접자는 4101, 1차 합격자는 1269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박람회는 고용우수기업, 외국인투자기업, 병역지정기업, 식품안전기업이 참여하는 현장면접 특화존운영 BNK 부산은행 현장면접 구직자 선착순 600명 대상 면접지원금지원 자소서 작성 및 수정, 가상현실(VR) 면접, 적합 직무 추천 등 인공지능(AI) 취업지원관운영 트위지(소형전기차)를 활용해 지역 청년의 취창업을 지원하는 청춘희망카 전달식공무원(경찰직, 소방직), 이케아 채용설명회, 면접 스피치 특강 등도 진행돼 구직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현장을 방문한 청년구직자 A(20, )일자리박람회에서 느꼈던 장점은 특정 분야 회사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회사가 있어서 좋았고, 현장면접을 통해서 인사담당자가 회사의 장단점을 솔직하게 말해주셔서 회사에 지원할 때 신중히 생각해볼 수 있었던 점이 좋았다“BNK부산은행에서 면접지원비 2만원을 지원해 주었는데 구직자 입장에서 와 닿는 부분이라 더욱 힘을 내서 면접에 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중장년 구직자 B(50, )기업 면접부스 뿐만 아니라 부대행사, 이벤트 등이 다양하고 체계화돼 있어서 구직자 스스로 보람을 느낄 수 있었고 현장의 열기로 더욱 적극적으로 구직 활동에 참여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구직자들이 더 쉽게 취업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행사가 종료된 후에도 부산일자리종합센터를 통해 필요 인력 미충원 기업의 요청 시, 소규모 채용행사 등 구인을 지원하고, 구직 신청자 중 미채용자에 대한 지속적인 취업지원을 연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부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