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건립공사 기공식 거행

한옥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5/16 [17:34]

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건립공사 기공식 거행

한옥순 기자 | 입력 : 2019/05/16 [17:34]

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건립공사 기공식이 5월 17일 오후 2시 부산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에 위치한 건립부지에서 열린다.

 

이날 기공식에는 유인태 국회사무총장, 오거돈 부산시장, 해당 지역구 김도읍의원을 비롯한 최인호의원 및 지역주민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이종후 국회예산정책처장, 김하중 국회입법조사처장, 김수흥 국회사무차장도 함께 참석하게 된다.

 

부산분관은 국회도서관 자료를 분산 보존하고, 도서관․기록관․박물관의 기능을 수행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며, 지상3층, 연면적 13,661㎡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주요시설로는 일반인들로 이용할 수 있는 열람실・전시실・세미나실 및 국가문헌 보존을 위한 서고 등이 있다.

 

국회도서관 부산분관 건립공사는 당초 2020년 말에 준공할 예정이었으나, 시공업체 입찰 지연(2회 유찰) 등으로 착공시기가 지연됨에 따라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